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무주택 호국·보훈대상자 주거비용 융자 지원 1년 더 연장…올해 말까지 시행

인천시, 무주택 호국·보훈대상자 주거비용 융자 지원 1년 더 연장…올해 말까지 시행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지난해 실시한 무주택 호국·보훈대상자를 대상으로 한 전·월세 임차보증금 융자 지원 사업을 오늘(2일) 1년 더 연장했습니다.

융자 지원은 최저 1% 수준의 저리 정책자금을 활용해 호국·보훈대상자와 유족에게 주거비용 부담을 덜기 위해 지난해 처음 시행됐습니다.

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호국·보훈대상자는 가까운 신한은행 지점을 방문해 가구당 최대 2억 원의 융자를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2년 단위로 이뤄지는 주택 임대차 계약 탓에 지난해 임차기간이 남아 신청이 어려웠던 보훈가족을 위해 사업 기간을 확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 시민사회·경제·항만단체, 인천시 등에 민·관협의체 구성 수출단지 조성 촉구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앵커) 인천지역 시민사회단체를 비롯해 경제ㆍ항만ㆍ법조단체 등이 송도 ‘중고차 수출단지’ 합법화에 대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