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시설물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전담 조직 신설

인천항만공사, 시설물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전담 조직 신설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인천항 항만시설물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건설본부 산하에 전담조직인 시설물안전팀을 오는 7일부로 신설한다고 밝혔습니다.

시설물안전팀은 노후시설물과 다중이용시설이 산재해 있는 인천항에 안전사고 발생 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에 대비해 선제적인 안전을 확보하고자 신설됐습니다.

지난해 인천항만공사는 환경·안전·보안팀을 신설하고 인천항 이용자를 대상으로 하는 안전예방 교육과 홍보, 재난·안전 비상대책본부 운영 등 항만 운영측면의 발빠른 재난과 안전관리 대응체계를 구축한바 있습니다.

시설물안전팀 신설로 항만시설물의 체계적 상시점검과 긴급보수, 정밀 안전점검 업무 등 시설물 안전관리 기능을 강화함으로써 안전한 인천항 구축에 한걸음 더 다가가게 되었습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조직신설은 시설물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공기업으로서 국민의 삶에 기여하는 책임과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기 위한 차원에서 단행했다”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기획-신도시 개발의 허와 실] 집 값 안정화 위한 3기 신도시, 되레 부동산 혼란 초래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정부는 지난달 집 값 안정화를 위한 3기 신도시 조성계획을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정작 신도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