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9일부터 2월26일까지 7개면 농업인 대상 새해농업인 실용교육 실시
인천시 옹진군은 오는 9일부터 2월 26일까지 7개면 1천350명의 농업인을 대상으로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을 실시한다.(사진은 지난해 영농교육 사진<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9일부터 2월26일까지 7개면 농업인 대상 새해농업인 실용교육 실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은 오는 9일부터 2월 26일까지 7개면 1천350명의 농업인을 대상으로 새해농업인 실용교육을 실시한다고 오늘(7일) 밝혔습니다.

교육은 고품질 안전농산물 생산기술과 농업인의 소득증대에 중점을 두고 농업시책, 새로운 농업기술과 농작물 재해보험, 풍수해보험 정보를 제공하는 등 농업인이 희망하는 작목에 대한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농업기술센터 실용교육은 벼, 고추, 고구마 등 주산작목을 필수과목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1도서 1명품화를 위해 단호박, 산채류 등 도시근교농업 육성으로 틈새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품목에 대해서도 집중 교육을 실시합니다.

또한 최근 소비자가 믿고 찾는 친환경 농산물을 생산ㆍ판매하기 위해 미생물 활용에 대한 교육도 병행 실시할 계획이다.

옹진군은 도서지역 특성에 맞는 새로운 영농기술의 파급효과를 위해 분야별 전문지도사와 외래강사로 강사진을 꾸렸으며 첨단영상 교육자료 등을 활용하여 교육효과를 극대화 시킨다는 방침입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한해 농사 시작 전부터 철저히 준비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농업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실시로 농업인이 편안한 풍요로운 농업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 시민사회·경제·항만단체, 인천시 등에 민·관협의체 구성 수출단지 조성 촉구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앵커) 인천지역 시민사회단체를 비롯해 경제ㆍ항만ㆍ법조단체 등이 송도 ‘중고차 수출단지’ 합법화에 대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