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사람중심 보행환경 조성”…경기도, 4년간 도비 105억 투자
경기도 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사람중심 보행환경 조성”…경기도, 4년간 도비 105억 투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오는 2022년까지 사람중심의 보행친화 도로.교통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도비 105억 원을 투자합니다.

‘보행친화 환경 조성사업’은 민선7기 이재명 지사의 주요 공약사업으로, ‘교통약자 보행환경개선’과 ‘보행친화 도로 환경 조성’이 골자입니다.

우선 ‘교통약자 보행환경개선 사업’은 어린이.노인.장애인 보호구역 등의 보행 취약시설을 개선하는데 중점을 두고 보도.차도 분리, 유색포장, 차량속도 저감시설 등의 안전시설을 확충합니다.

도는 사업기간 내 400여 곳을 선정해 도비 75억 원 등을 포함해 모두 171억 원을 투자합니다.

‘보행친화 도로환경 조성사업’은 보행자 사고위험이 높은 구도심이나 생활권 이면도로, 재래시장 주변 등의 도로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개선하는 것으로, 사업대상지 10곳에 도비 30억 원 등 모두 100억 원을 투입합니다.

올 해는 교통약자 보행환경개선에 15억 원, 보행친화 도로환경 조성에 6억 원 등 모두 21억 원의 도비를 투자할 방침입니다.

서정인 도 도로안전과장은 “이 사업은 차량중심의 시스템에서 벗어나 보행자가 안전하고 편리한 사람중심의 도로.교통 환경이 되도록 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일부 사용자에 쏠림 해소할 것”…인천 서구의회, ‘서로e음’ 사용한도 제한 추진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앵커) 인천시 서구가 지역화폐 ‘서로e음’의 1인당 이용한도를 제한하는 방안을 추진합니다. 막대한 세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