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GBC, 중소기업 밀착마케팅…3천900만 달러 직접계약 이끌어
경기통상사무소 GBC 설치 지도. <사진= 경인방송 DB>

GBC, 중소기업 밀착마케팅…3천900만 달러 직접계약 이끌어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최근 미중 무역분쟁 등 어려운 수출 여건 속에서 경기비즈니스센터 GBC가 중소기업들의 판로개척 도우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는 지난 한 해 동안 GBC의 마케팅사업을 통해 역대 최대 성과인 3천918만4천 달러 규모, 우리돈으로 440억 원 상당의 직접 계약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 2017년 실적 3천309만 달러 보다 18.4% 증가한 수치로, 2015년 실적 2천300만 달러, 2016년 실적 2천576만 달러에 이어 4년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도는 지난 해 모두 10개국 13곳의 GBC를 활용해 도내 260개 업체를 대상으로 해외마케팅 대행사업을 지원했습니다.

‘GBC 마케팅사업’은 경험과 네크워크가 부족한 도내 중소기업에게 시장성 평가, 바이어 발굴, 전시회 통역, 바이어 방문 출장지원, 계약서 작성과 번역 등 수출에 필요한 전 단계를 밀착 지원하는 프로그램입니다.

도는 현재 중국 4곳, 아세안 3곳, 구.미주 3곳, 서남아.중동.아프리카 3곳 등 모두 10개국 13곳의 GBC를 운영 중입니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 아세안 등 유망지역 중심으로 GBC 신규설치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경기브리핑] “고속도로서 숨진 여배우, 부검 결과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고속도로서 숨진 여배우, 부검 결과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  “아버지와 누나 살해 40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