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중구, 자치단체 동반성장 부문 브랜드 대상 수상
인천시 중구는 서울 프레스 센터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을 빛낼 인물·기업·기관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자치단체 동반성장 부문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 <중구청 제공>

인천 중구, 자치단체 동반성장 부문 브랜드 대상 수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중구는 서울 프레스 센터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을 빛낼 인물·기업·기관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자치단체 동반성장 부문 브랜드 대상을 수상했다고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시상식에서 중구는 전통상권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성장과 마을기업 육성을 통한 소상공인 동반 성장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중구는 인천의 대표적인 원도심 지역으로 상권이 급격히 붕괴되고 내항 부두의 분진과 소음, 교통 문제 등 생활환경 악화로 오랜 침체기에 빠져있던 지역이었으나 구의 적극적인 활성화 정책으로 상권이 다시 활기를 되찾아 가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의 전통시장 청년몰 사업을 성공적으로 조성하여 침체된 전통시장 주변 상권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청년몰 조성사업은 전통시장 주변 공실 점포를 활용하여 청년들에게 창업 공간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중구는 신포동 일대에 청년몰 점포 21곳을 조성했습니다.

또한, 지역 특색이 묻어나는 마을 기업의 적극적 육성을 통해 지난해 행정안전부 우수 마을 기업 경진대회에서 수상하는 등 그 동안의 성과를 인정받았습니다.

송월동 동화마을 마을기업의 경우 협동조합 설립 지원으로 공동이용시설과 판매시설을 활용해 주민들이 수익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외에도 인현동 쪽방촌과 북성동 새우젓 거리의 환경개선 사업을 통해 취약 계층의 주거 여건 향상에도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임으로써 동반성장을 통한 지역 균형 발전에도 노력함으로써 심사위원들의 높은 점수를 받았습니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신도시로의 상권 이동으로 원도심의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남은 임기동안 특색 있는 원도심 만의 사업 아이템 발굴을 통해 지속적인 중구만의 경쟁력을 키워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 부평구, 공영주차장 주차요금 감면 대상자 확대 실시… 5.18 민주유공자, 보훈 보상 대상자, 환경 친화적 자동차 등 감면, 임산부 면제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시 부평구는 오늘(18일)부터 지역 내 도시형 생활주택 등의 기계식 주차장 설치 비율을 낮추고, 공영주차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