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2019 찾아가는 마을방문 치매조기검진 실시
옹진군청 청사 전경<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2019 찾아가는 마을방문 치매조기검진 실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보건소는 연평면을 시작으로 2019년 마을방문 치매조기검진 사업을 실시한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23.6%에 달하는 초고령 지역으로 보건복지서비스의 수요가 날로 증가하고 있어 옹진군보건소는 치매환자의 조기발견과 치료확대를 위해 찾아가는 마을방문 치매조기검진 사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 사업은 옹진군 7개면을 순회하며 각 리별 경로당에서 60세 이상 주민을 대상으로 간단한 문답검사를 실시하여 인지기능 저하자를 선별합니다.

선별된 주민은 인하대 의과대학 부속병원 또는 인천제1시립노인치매요양병원에 정밀검진을 의뢰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또한 홀몸 어르신 가정에 직접 방문하여 신체건강과 인지기능을 확인하여 빈틈없는 치매환자 발굴 서비스를 실시합니다.

옹진군보건소 관계자는 “치매는 조기발견을 통한 예방과 관리가 중요한 질병으로 다양한 사업을 통해 노인분들이 치매를 비롯한 각종 질병으로부터 안전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우체국 100년 역사 속으로…직원들 “건물 보수 제때 이뤄지지 못해 아쉬워”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앵커) 우체국 역사의 산실인 인천우체국이 오늘(24일) 100년 역사를 뒤로 한 채 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