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북도면서 7개면 민생현장 방문 군민과의 행복대화 시작
옹진군청 청사 전경<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북도면서 7개면 민생현장 방문 군민과의 행복대화 시작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은 오늘(26일) 북도면 방문을 시작으로 다음달 19일까지 7개 면의 민생현장을 방문하여 군민과의 행복대화를 실시합니다.

군민의 요구에 부응하는 공감행정과 소통행정으로의 변화를 꾀하고자 북도면을 시작으로 연평면(27일), 백령·대청면(3월4일), 덕적면(3월11일), 자월면(3월14일), 영흥면(3월18일) 순으로 추진될 예정입니다.

첫 방문지인 북도면에서는 군정 보고회와 토론회를 시작으로 유관기관을 방문하여 그동안의 노고에 감사하며 올해 더욱 긴밀한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또 주요 사업장을 방문하여 공약·현안사항과 관련한 사업들의 추진상황을 살펴본 뒤 민생현장 방문으로 소외계층 격려와 주민 고충 수렴 시간도 가졌습니다.

장정선 군수는 “현장 방문으로 다양한 군민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군민 중심의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겠다”며 “기회의 땅 옹진건설을 위해 군민 여러분께서 저와 동행해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2019년 3월20일 인천모바일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1999년 지역 기업인들이 설립한 인천경영포럼, 어느덧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