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2030년 이천 도시기본계획 승인…인구 30만 3천명
'2030년 이천 도시기본계획' 공간구조 구상도. <사진= 경기도>

경기도, 2030년 이천 도시기본계획 승인…인구 30만 3천명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오는 2030년 목표 계획 인구를 30만 3천명으로 설정한 ‘2030년 이천 도시기본계획 수립(안)’ 최종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계획은 이천시의 미래상과 도시의 장기적 발전방안을 제시하는 법정 최상위 계획으로, 공간계획뿐 아니라 모든 계획과 정책수립의 기본방향을 제시하는 도시발전 로드맵입니다.

계획인구는 도시개발사업 등으로 유입되는 인구 등을 고려했으며, 개발 가용지 15.34㎢는 시가화예정용지로, 시가화가 형성된 기존 개발지 21.59㎢은 시가화용지로, 나머지 424.36㎢는 보전용지로 토지이용계획을 확정했습니다.

도시공간구조는 경강선 개통, SK하이닉스 추가 투자 등 변화된 도시여건 등을 고려해 1도심 3지역중심에서 1도심 2부도심 3지역중심으로 개편했고, 국도3호선을 주 개발축으로 설정해 도시기능이 극대화 될 수 있도록 도시공간구조를 구상했습니다.

이에 따라 1도심인 행정구역상 동 지역은 행정.주거.상업 등의 중추기능을 담당하고, 2부도심인 부발읍과 장호원읍은 도심의 산업.행정 기능 보완을, 마장.모가.신둔 등 3지역중심은 관광 등 일부기능을 분담하게 됩니다.

주요 교통계획으로는 주변개발계획과 상위계획인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과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등을 고려한 교통망체계를 구축 하는 것으로 계획됐습니다.

도는 경강선 복선전철과 성남~장호원 간 도로 개통 등으로 인해 개발압력이 높은 지역은 난개발 방지를 위해 이천시에 성장관리방안을 수립하도록 했습니다. 

2030년 이천 도시기본계획은 3~4월 중 이천시 홈페이지를 통해 일반에 공개됩니다.

kds@ifm.kr

Check Also

[현장 907] ’30cm 거리’ 건설 현장 굉음 분진…주민들, 극심한 스트레스 호소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경인방송 ‘현장 907’ 시간입니다. 집 밖에서 건물 신축 공사로 수시로 굉음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