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화성 플라스틱 공장 불…2명 사상
화재진압 모습<기사와 사진 상관 없음>

화성 플라스틱 공장 불…2명 사상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오늘(7일) 오전 11시20분쯤 경기도 화성시 정남면의 한 플라스틱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작업을 하던 58살 A씨가 숨지고, 함께 일을 하던 62살 B씨가 팔 부위에 1도 화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용접 작업 중에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jj@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