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도박신고 현장에서 도망치다 추락한 중국인 불법체류자 3명 사상
안산단원경찰서 <사진=경인방송 D.B>

도박신고 현장에서 도망치다 추락한 중국인 불법체류자 3명 사상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도박신고 현장에서 도망치다 불법체류 중국인 3명이 추락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습니다.

경기 단원경찰서에 따르면 오늘(10일) 오전 2시쯤 안산시 단원구 원곡동의 다세대주택 4층에서 “도박판이 벌어졌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출동한 경찰이 현장을 확인하던 중 “누군가 밖으로 뛰어내렸다”는 집주인의 말을 듣고 건물 1층 바닥에 쓰러져 있던 중국인 남녀 3명을 발견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30~40대로 추정되는 여성 A씨는 숨졌습니다.

50살 B씨 등 2명은 크게 다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B씨 등은 “불법체류자라서 체포되는 것이 두려워 도망가기 위해 건물에서 뛰어 내렸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현장에 있던 또 다른 중국인 불체자 3명을 포함한 13명을 상대로 A씨 등의 추락 경위 등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kumj@ifm.kr

Check Also

경기도, 가평·양평 등 6개 시군에 2024년까지 4천123억 투입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앵커) 경기도가 상대적 낙후 지역인 가평과 양평, 연천 등 6개 시·군에 향후 5년간 4천억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