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용인시, 공설 동물장묘시설 신설 부지 공모
용인시 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용인시, 공설 동물장묘시설 신설 부지 공모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시가 주도적으로 건립할 ‘반려동물 문화센터와 공설동물장묘시설’ 부지를 마을단위로 공모한다고 밝혔습니다.

반려동물 인구 1천만명 시대에 걸맞게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위한 시설을 갖추고 주민들이 반대하는 민간 동물장묘시설의 난립을 막기 위한 차원입니다.

공모를 원하는 마을은 다음달 30일까지 신청서와 관련서류를 갖춰 마을 대표자 명의로 시 동물보호과에 제출 하면 됩니다.

시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마을에 시설 내 카페, 식당, 장례용품점 등의 운영권을 위탁하는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할 방침입니다.

시는 신청지를 대상으로 심의위원회의 서면.현장 심사 등을 거쳐 오는 7월초 최종 입지를 선정할 계획입니다.

시 관계자는 “반려동물 문화센터와 장묘시설을 지역 주민과 상생하고 다양한 기능을 갖춘 복합공간으로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