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에버랜드, 16일부터 100만송이 봄꽃 향연 ‘튤립축제’ 열어
에버랜드가 3월 16일부터 4월 28일까지 44일간 '튤립 축제'를 연다.<사진=에버랜드>

에버랜드, 16일부터 100만송이 봄꽃 향연 ‘튤립축제’ 열어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에버랜드는 내일(16일)부터 다음달 28일까지 44일간 ‘튤립 축제’를 엽니다.

에버랜드 튤립 축제에서는 튤립과 수선화, 무스카리 등 총 90종 100만 송이의 봄꽃이 에버랜드 전역에 준비됩니다.

꽃과 예술의 만남을 테마로 한 문화 체험 콘텐츠를 비롯해 퍼레이드·불꽃쇼 등 풍성한 불거리도 제공합니다.

특히 튤립의 나라인 네덜란드를 대표하는 추상 화가 ‘몬드리안’을 테마 정원, 아트 전시, 브릭 체험 등을 통해 만날 수 있으며, 네덜란드와 협업한 특별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됩니다.

로디 엠브레흐츠 주한 네덜란드 대사가 에버랜드를 찾아 튤립에 대해 직접 강연을 펼치고, 네덜란드 전통의상 체험, 튤립 꽃꽂이 클래스 등 다양한 튤립 체험 시간이 매주 토요일마다 릴레이로 열립니다.

hsm@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