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남경필 전 경기지사, 정계은퇴 선언…”스타트업 시작할 것”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 <사진= 경인방송 DB>

남경필 전 경기지사, 정계은퇴 선언…”스타트업 시작할 것”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정계은퇴를 전격 선언했습니다.

남 전 지사는 오늘(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제 젊은 시절을 온전히 바쳤던 정치를 떠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땀 흘려 일하는 청년 남경필로 다시 돌아가 새롭게 도전하고자 한다”며 “많은 사람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을 하고자 스타트업을 시작한다”고 전했습니다.

남 전 지사는 “30대 초반부터 정치만 해왔던 저에겐 쉽지 않은 길”이라며 “그렇지만 다시 심장이 뛰고 설레인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고 한다. 열심히 하겠다”고 응원을 부탁했습니다.

남 전 지사는 “밤낮으로 노력하고 땀 흘려 일해 좋은 일자리도 많이 만들고, 깨끗하고 투명하게 벌어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하고, 좋은 일 하며 살겠다”며 “저의 새로운 도전, 두 번째 인생을 축하해 달라”고 마무리했습니다.

5선 국회의원을 지낸 남 전 지사는 2014년 경기도지사에 당선됐으며, 지난해 6.13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 경기도지사 후보로 재선에 도전했다가 낙선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버스운행중 자리이동 승객에 ‘과태료 3만원 부과’ 조례…결국 철회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경기도의회가 버스 운행 중 자리이동 승객에 ‘과태료’를 부과하는 조례를 입법 예고하면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