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광명에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 조성…30억 지원
경기도내 6번째 허브조성 예정지인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 <사진= 경기도>

경기도, 광명에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 조성…30억 지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광명시에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가 조성됩니다.

도는 지난달부터 진행한 ‘2019년 신규 경기문화창조허브 조성 공모’ 결과, 광명시가 제안한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를 신규 경기문화창조허브 조성지로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공모에는 2개 시.군이 신청했으며, 도는 재원마련 방안과 공간 확보, 지역특화 융.복합콘텐츠 발굴 적정성, 추진계획의 구체성 등 평가 절차를 거쳤습니다.

도는 광명시에다 향후 3년간 도비 30억 원과 경기콘텐츠진흥원을 통한 운영 지원, 문화콘텐츠 창업 프로그램 운영 노하우 전수 등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도는 조만간 광명시와 실무협의를 열어 테스크포스를 구성하고, 올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공간구성과 프로그램 등 세부계획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경기문화창조허브’는 지역특화산업을 활용한 융.복합콘텐츠 발굴과 창작.창업생태계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창출을 목적으로 도가 설립한 대표적 문화콘텐츠 창업지원 플랫폼입니다.

지난 2014년 5월 성남 판교에 첫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5개 문화창조허브가 조성돼 운영중입니다.

이 곳에서 창업 1천213건, 일자리창출 3천236개, 스타트업지원 2만3천320건, 이용자 35만1천431명, 입주.졸업 스타트업 54개사 396억 원 규모의 외부자금 투자유치 등의 성과를 냈습니다.

안치권 도 콘텐츠산업과장은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가 도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청년창업과 일자리창출 혁신거점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2019년 4월 19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성매매.사채 전화번호 뿌리 뽑는다”…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