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동구, 드론 띄워 미세먼지·악취 등 오염물질 측정 모니터링 현장설명회
인천시 동구는 오늘(1일)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문제에 대비하기 위해 드론을 활용한 대기 환경 모니터링 사업 현장설명회를 가졌습니다.<동구청 제공>

동구, 드론 띄워 미세먼지·악취 등 오염물질 측정 모니터링 현장설명회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동구, 드론 띄워 미세먼지·악취 등 오염물질 측정 실시

인천시 동구는 오늘(1일)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문제에 대비하기 위해 드론을 활용한 대기 환경 모니터링 사업 현장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구는 이날 허인환 구청장과 한국국토정보공사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시 동구 송림동 인천원예농협 옥상에서 드론을 띄우고 대기오염물질을 포집하는 과정을 시연했습니다.

드론으로 대기 환경을 측정할 경우 미세먼지·초미세먼지·암모니아·황화수소·악취 등 대기오염물질 11가지를 측정·분석할 수 있습니다.

이에 구는 올해 공장 밀집 지역과 주거 지역 등 4개 구역에 주 1차례 드론을 띄워 모니터링할 예정입니다.

월·분기·계절별로 대기 환경 조사 데이터를 구축하고 관련 자료는 지역 내 환경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에 제공해 자발적으로 오염 저감방안을 마련하도록 한다는 방침입니다.

동구 관계자는 “대기환경 관리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올해 시범 사업을 통해 결과를 지켜보고 내년부터 본격적인 예산을 투입해 대기 환경을 지속적으로 조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드론을 이용한 대기환경 모니터링은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시행하는 사업입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2019년 4월21일 인천모바일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 뉴스 [인천소식] ■[기획]장애인에겐 멀기만 한 체육·문화시설…인천시 배리어프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