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인천시설공단, 오늘 ‘스마트설비 구현’ 업무협약 체결
인천항만공사는 오늘(2일) LNG연료 추진 친환경 홍보선인 '에코누리호'에서 인천시설공단과 스마트설비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인천시설공단, 오늘 ‘스마트설비 구현’ 업무협약 체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오늘(2일) LNG연료 추진 친환경 홍보선인 ‘에코누리호’에서 인천시설공단과 스마트설비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인천시설공단은 2017년부터 송도국제도시 유수지 수문의 원격제어시스템 구축을 진행 중이며 인천항만공사도 비슷한 성격의 사업을 추진한 경험이 있고 스마트 갑문 시스템을 구축 중에 있습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기술교류, 스마트 설비 구현, 시설안전성 강화, 공공서비스 사업 발굴 등 다양한 업무를 공동 추진할 계획입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양 기관 간 활발한 기술교류를 통해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 되길 기대한다”며 “인천시설공단과 꾸준한 협력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을 갖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