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250억 규모 서민형 금융지원사업 추진…”저금리로 지원”
경기도청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250억 규모 서민형 금융지원사업 추진…”저금리로 지원”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장기적 경기침체로 불법 사금융 이용자 수가 전 국민의 1.3%인 51만9천명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경기도가 이처럼 고금리.불법 사금융에 노출된 소상공인과 서민들을 위해 250억 규모의 금융지원 사업을 추진합니다.

한준석 기잡니다.

(기자)

도가 추진하는 서민형 금융지원사업은 ‘취약 소상공인 자금 지원’과 ‘재도전론’ 등 2종입니다.

취약 소상공인 자금 지원은 자금난을 겪고 있는 도내 소상공인에게 무담보·저금리로 자금을 지원하는 ‘경기도형 소액대출’ 사업입니다.

연 2.6% 고정 금리로 ‘창업자금’은 3천만 원까지, ‘경영개선자금’은 2천만 원까지 지원합니다.

성실 상환자들은 정상부담 이자의 20%를 돌려받을 수 있는 페이백 제도를 운영하며, 경쟁력 강화 경영컨설팅 등 사후관리 서비스도 이뤄집니다.

‘재도전론’은 신용회복위원회의 채무조정을 받아 성실히 변제를 이행한 도민들의 회생을 돕는 일종의 ‘채무조정 성실상환자 대상 소액금융 지원사업’입니다.

변제기간 긴급 의료비, 주거비 등 급한 자금이 필요해 다시 채무 불이행자가 되는 악순환을 끊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긴급 생활자금과 운영.시설자금은 1천500만 원 이하, 학자금은 1천만 원까지 지원합니다.

실제 적용되는 연 금리는 2.5%로 5년 간 원리금 균등분할 방식으로 상환하면 됩니다.

[녹취/김백식 서민금융팀장]

“이번 사업은 장기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과 과중채무로 고통 받는 도민의 자활·자립을 지원하기위해 마련됐습니다. “

서민형 금융지원사업은 경기신용보증재단(1577-5900)이나 신용회복위원회 상담센터(1600-5500)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

경인방송 한준석입니다.

hjs@ifm.kr

Check Also

2019년 4월 19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성매매.사채 전화번호 뿌리 뽑는다”…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