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오산시, 올해 1만2600개 일자리 공급
오산시청 전경 모습.<사진제공=오산시>

오산시, 올해 1만2600개 일자리 공급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오산시가 올해 고용률 66.8%, 일자리 1만 2천600개 창출을 목표로 한 ‘2019년 일자리대책 세부계획’을 수립하고 지난 2일 공시했습니다.

이는 지난해보다 2천775개 28%가 늘어난 수치입니다.

시는 올해 청년 일자리 3천571개, 어르신 일자리 1천650개, 여성 일자리 836개, 취약계층 일자리 514개 등의 일자리 공급에 나섭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민선 7기 공약으로 향후 4년 임기 동안 총 5만개의 일자리를 공급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습니다.

이날 시는 ‘함께 잘사는 포용도시 오산’을 비전으로 일자리 인프라와 일자리협력 네트워크 구축, 일자리 창출, 직업능력개발훈련, 고용서비스․고용장려금 등 5개 분야의 세부실천과제를 수립했습니다.

무엇보다 올해에는 ▲청년일자리카페 유잡스 설치 ▲일자리창출기관 네트워크 구축 ▲계층별 일자리사업 추진 ▲여성고용률 향상을 위한 취업지원프로그램 신설 ▲오산형 청년수당 지원사업 등을 중점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kjj@ifm.kr

Check Also

경기도의회 해외연수 첫 제동…국외출장심사위, 제1교육위 중복방문 등 지적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 제1교육위원회가 추진하던 캐나다 해외연수에 제동이 걸렸습니다. 도의회에 따르면 공무국외출장심사위는 최근 제1교육위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