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용인시, 벚꽃시즌 밤 나들이객 모집...총 240명
경기 / 사회 구대서 (kds@ifm.kr) 작성일 : 2019-04-03, 수정일 : 2019-04-03
용인 달빛마실 홍보 포스터. <사진= 용인시>
[ 경인방송 = 구대서 기자 ]

 


경기도 용인시는 여행하기 좋은 벚꽃 개화시기에 맞춰 사흘동안 용인 밤 나들이에 함께 할 240여명을 선착순 모집합니다.


이는 '용인의 밤을 연주하다'라는 콘셉트로 다양한 음악과 스토리텔링으로 용인의 관광명소를 여행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오는 11일~13일 매일 오후 5시 30분부터 10시 30분까지 진행되며, 일일 참여자는 80명입니다.


프로그램은 보정동 카페거리에서 커피와 식사와 함께 클래식 음악을 피아노연주와 도슨트의 해설로 감상하는 것을 시작으로, 마가미술관에서 타피스트리 전시를 관람하고 벚꽃을 모티브로 한 머그컵을 만드는 체험을 합니다.


이어 용인8경 중 관광객에게 가장 큰 사랑을 받는 가실리 벚꽃길을 찾아 해금과 가야금 연주와 함께 벚꽃 풍경을 즐기는 코스로 짜여졌습니다.


참여를 원하면 내일(4일) 오전 10시부터 5일 오후 6시까지 용인시청 홈페이지에 첨부된 링크를 통해 신청.접수하면 됩니다.


시 관계자는 "봄을 맞아 용인의 다양한 관광지를 소개하고 체류형 관광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구대서 kds@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