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경찰, 황하나 마약 관련 의혹 수사중...소환은 아직
경기 / 사회 구민주 (kumj@ifm.kr) 작성일 : 2019-04-03, 수정일 : 2019-04-03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로고 <사진=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구민주 기자 ]

경찰이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인 황하나씨의 마약 투약 의혹과 관련해 수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지난해 10월부터 황 씨의 마약 투약 의혹과 관련한 첩보를 입수해 수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수사 내용에는 지난 2015년 서울 종로경찰서가 수사해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황 씨의 필로폰 투약 혐의는 물론 다른 마약 관련 혐의까지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재까지 황 씨에 대한 소환조사는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황 씨의 소환계획 등은 수사 중인 사안이라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구민주 kumj@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