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하남선·별내선·옥정선 BF인증 취득 추진
경기도청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하남선·별내선·옥정선 BF인증 취득 추진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는 직접 건설공사를 시행중인 하남선·별내선·옥정선 등 3개 철도 노선을 대상으로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 Barrier Free)’ 인증 획득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 인증이란, 어린이나 노인, 장애인, 임산부뿐만 아니라 일시적 장애를 겪는 사람들이 특정 시설을 이용하는데 불편을 느끼지 않도록 계획과 설계, 시공 여부를 평가해 인증하는 제도입니다.

인증절차는 건축허가와 시공단계에서 예비인증을 취득한 후, 준공단계에서 최종설계도서와 현장실사를 통해 본인증을 획득하는 식으로 이뤄집니다.

이미 하남선과 별내선은 설계단계에서 예비인증을 취득했으며, 준공단계에서의 본인증을 추진 중입니다.

아직 설계중인 옥정선도 예비인증과 본인증을 취득해 교통약자의 이용 편의성을 증진할 계획이입니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국장은 “하남·별내·옥정 3개 노선 모두 본인증 최우수 등급을 취득함으로써 교통약자를 포함한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도시철도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hjs@ifm.kr

Check Also

2019년 6월 26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현실성 부족 논란’…버스 운행 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