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 발달장애인 등 미디어약자 위한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연구·개발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 발달장애인 등 미디어약자 위한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연구·개발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시청자미디어재단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가 오늘(4일) 숙명여자대학교 인문학 연구소와 업무협약을 맺고 취약 계층의 미디어교육을 위한 프로그램 연구·개발의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한 번에 3~5명이 참여할 수 있는 체험형태의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개발을 1차 과제로 삼았습니다.

또 교육 대상의 인지능력 등을 면밀히 분석해 장애인과 비장애인 통합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2차 목표로 삼고 협력하게 됩니다. 

센터는 발달장애인과 노인 등 미디어 활용에 취약한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미디어교육 프로그램 ‘미디어 공감’ 프로그램에 대한 설계를 상반기 마무리하고, 하반기에는 시범 운영에 나설 계획입니다.

이충한 인천시청자미디어센터장은 “다양한 언어로 미디어를 이해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프로젝트를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gaeng2@ifm.kr

Check Also

경기도, 일본 골든위크 맞아 관광객 유치 프로모션 추진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는 일본 골든위크를 맞아 많은 일본 관광객이 경기도를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