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SK인천석유화학·인천관광공사·유엔환경계획 친환경 캠페인 ‘위.그린.인천’ 시작
SK인천석유화학·인천관광공사·유엔환경계획한국협회는 오늘(9일) ‘SK 행복나눔 벚꽃축제’ 개막과 함께 민·관 공동 친환경 캠페인 ‘위.그린.인천(We Green Incheon)’을 시작했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인천관광공사·유엔환경계획 친환경 캠페인 ‘위.그린.인천’ 시작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지역기업과 공공기관, 유엔의 환경전문기구가 깨끗한 지역 환경 만들기에 함께 나섰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인천관광공사·유엔환경계획한국협회는 오늘(9일) ‘SK 행복나눔 벚꽃축제’ 개막과 함께 민·관 공동 친환경 캠페인 ‘위.그린.인천(We Green Incheon)’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위.그린.인천(We Green Incheon)’은 ‘우리(We)의 작은 실천이 더 깨끗하고 푸른(Green) 인천을 만든다.’를 표현한 것으로 쉽고 ‘재미’있게 참여하면서도 환경보호 실천의 ‘의미’도 찾을 수 있는 시민 참여형 친환경 캠페인입니다.

캠페인은 일회용품 절감을 위한 ‘아.그.위.그.(I Green, We Green) 캠페인, 인천 둘레길 활성화를 위한 ‘인천 걷자, 나무 심자’ 캠페인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과 인천관광공사는 “캠페인에 참여한 인원 수만큼 인천 지역에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우수한 나무 묘목을 심어 친환경 숲으로 지속적으로 가꾸어 나갈 예정입니다.

SK인천석유화학 1천그루, 인천관광공사 1천그루 등 총2천그루를 목표치로 정했습니다.

캠페인 참여는 SK인천석유화학 벚꽃축제(4월9~14일)를 찾은 관람객은 벚꽃동산 이벤트 부스의 포토존에서 캠페인 참여 인증샷을 촬영하면 됩니다.

또 자원 봉사자의 안내에 따라 GPS 기반 운동 어플리케이션인 트랭글을 휴대폰에 설치하기만 하면 자동으로 나무 한 그루가 기부됩니다.

벚꽃축제 이후에도 캠페인은 지속됩니다.

개인 인스타그램에 텀블러·머그컵과 나무를 함께 촬영하고 위그린인천 이나 아그위그챌린지 해시태그(#위그린인천, #아그위그챌린지)를 게재하면 나무 한 그루가 기부됩니다.

또 트랭글 어플리케이션을 실행하고 인천 둘레길 14코스 중 한 코스라도 완주하면 한 그루씩, 최대 세 그루의 나무가 기부될 예정입니다.

SK인천석유화학 이배현 경영혁신실장은 “’위.그린.인천’ 캠페인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생활 속 작은 실천을 통한 지역 환경 개선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동참하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유엔환경계획한국협회 관계자는 “지구온난화 대응과 환경 보호를 위해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에 대한 지역사회의 이해와 참여를 지속적으로 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교육청, 학교·마을 공간혁신 방안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 성료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마을교육공동체의 관점에서 학교와 마을의 공간 혁신 방안을 찾는 ‘2019 인천마을교육공동체포럼’을 열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