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안성에서 도사견에게 물린 60대 여성 사망
경기 / 사회 구민주 (kumj@ifm.kr) 작성일 : 2019-04-10, 수정일 : 2019-04-10
안성경찰서 로고 <사진=경인방송 D.B>
[ 경인방송 = 구민주 기자 ]

안성에서 산책을 하던 60대 여성이 도사견에게 물려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경기 안성경찰서에 따르면 오늘(10일) 오전 7시 55분쯤 안성시 미양면의 한 요양원 근처에서 62살 여성 A씨가 도사견에게 가슴과 종아리 등을 수차례 물렸습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오후 1시 16분쯤 사망했습니다.


도사견은 요양원 원장 B씨가 키우던 개로, 개장 청소를 위해 문을 열어놓은 사이 2마리 중 1마리가 근처를 지나던 A씨를 공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A씨 외에도 요양원 부원장인 C씨가 물렸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구민주 kumj@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