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대한산업공학회 2019 춘계공동학술대회서 기조 강연
인천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19-04-11, 수정일 : 2019-04-11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이 대한산업공학회 2019 춘계공동학술대회서 기조강연을 하고있다. <인천항만공사 제공>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이 오늘(11일) 광주 김대중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산업공학회 2019 춘계공동학술대회에서 ‘해운·항만·물류분야에서의 4차 산업혁명 기술 적용 사례와 향후 발전방향’을 주제로 기조 강연을 펼쳤습니다.

기조 강연에 나선 남봉현 사장은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 항만, 해외 주요 항만의 스마트 항만 추진전략, 국내 스마트 항만 추진계획과 현황을 소개했습니다.

또 친환경 항만·안전한 항만’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LNG 냉동냉장 클러스터’, '육상전원공급시설 국산화 개발‘, ’드론 활용 항만관리‘ 등 다양한 스마트 항만 사례를 발표했습니다.

이어 “스마트 항만이 우리나라 4차 산업혁명의 블루오션이 될 수 있다”며 “인천항이 해외 선진항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우리나라가 해양강국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학술대회 특별세션인 공기업 초청세션에서는 인천항만공사 김종길 기획조정실장이 ‘물류신기술 어디까지 왔나? - 해외 및 인천항 적용사례 중심’을 주제로 발표도 진행됐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