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양주시, 오는 27일 ‘회암사지 왕실축제’ 개최
양주 회암사지 왕실축제 포스터<사진=양주시>

양주시, 오는 27일 ‘회암사지 왕실축제’ 개최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양주시가 오는 27일 회암사지 일원에서 ‘태조 이성계, 조선의 봄을 열다’를 부제로 한 양주 회암사지 왕실축제’를 개최합니다.

양주 회암사지는 20여년에 걸친 정비사업을 마무리하고 최근 경기북부 최고의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축제는 태조 이성계의 어가행렬을 시작으로 착한콘서트 공개방송, 궁중무용, 양주무형문화재, 유네스코 국제무예시범단의 문화공연, 조선왕실·고고학 등 체험교육, 거리극 공연, 연날리기, 조선왕실 캐릭터 퍼포먼스, 역사 퀴즈대회 등 풍성하게 진행됩니다.

특히, 축제날 오전 9시 30분, 1호선 덕정역 앞에서 회암사지까지 약 4.3㎞ 구간에서 300여 명의 대규모 인원이 참여해 펼치는 ‘왕의 행렬’은 태조 이성계의 회암사 행차모습을 재현하며 시민과 관람객들에게 조선시대로의 시간여행을 한 듯한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계획입니다.

hjs@ifm.kr

Check Also

김포시 고교평준화 도입 본격화…경기교육청, 3개 지역 추진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경기 김포시에서 고교평준화 도입을 촉구하는 청원서를 경기도교육청에 제출했습니다. 2015년 추진단 출범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