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감염병 예방 비상근무체계 가동
인천시청 전경

인천시, 감염병 예방 비상근무체계 가동

[경인방송=김경희 기자]

인천시가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는 이번 달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 시와 군구 보건소 담당부서에서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하기로 했습니다.

시에 따르면 이 기간동안 전체 보건기관은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집단 발생 모니터링을 강화하게 됩니다.

또 감염병이 집단으로 발생하면 지역사회의 확산을 막기 위해 신속한 보고와 대응이 가능하도록 24시간 업무체계도 유지할 방침입니다.

특히 이번 달 연휴기간에는 동남아 등 해외 여행 증가로 인한 수인성·식품매개감염증 및 해외 모기 매개 감염병 등이 유입될 수 있는 만큼 예방법 등을 집중 홍보해 대응에 나설 계획입니다.

gaeng2@ifm.kr

Check Also

인천도시공사 5년 연속 흑자 기록…박인서 사장 “시민 신뢰와 지지 받는 인천 대표 공기업 될 것”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도시공사가 2003년 출범 이후 총 사업비 116조 원 규모의 자체·출자사업을 추진한 결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