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중구, 주말상설공연 ‘문화가 있는 중구’ 사업 추진
인천 최상철 (scchoi@ifm.kr) 작성일 : 2019-05-08, 수정일 : 2019-05-08
Print Friendly and PDF
중구는 동네에서 즐기는 문화예술의 일상화를 목표로 주말상설공연 ‘문화가 있는 중구’ 사업을 추진합니다. <중구청 제공>
[ 경인방송 = 최상철 기자 ]
인천시 중구에서는 자유공원과 연안부두, 영종국제도시에 이르기까지 주말마다 문화예술의 향연이 끊이지 않을 예정입니다.

중구는 멀리 있는 전문공연장에 가지 않아도 동네에서 즐기는 문화예술의 일상화를 목표로 주말상설공연 ‘문화가 있는 중구’ 사업을 추진한다고 오늘(8일) 밝혔습니다.

구는 지역문화예술단체 모집공고를 통해 선발된 지역예술인을 활용하는 방향으로 매주 주말마다 버스킹 공연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이번 행사는 5월 한 달 시범적으로 실시되며 매 주 토요일 자유공원(오후 2시), 연안부두 해양광장(오후 6시), 일요일은 영종국제도시 별빛광장(오후 2시)에서 1시간 가량의 버스킹공연이 열어 음악과 낭만이 넘치는 도시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구는 올 하반기에는 기 모집된 지역예술인을 포함한 버스킹 참가 희망단체를 추가 모집할 예정입니다.

홍인성 구청장은 “대규모 축제가 아닌 작은 규모이지만 지속적으로 꾸준히 지역예술인들과 함께 발전하는 중구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최상철 scchoi@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