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옹진군, 백령면에서 찾아가는 ‘스마트폰·인터넷 중독 예방 교육’
옹진군청 청사 전경<옹진군청 제공>

옹진군, 백령면에서 찾아가는 ‘스마트폰·인터넷 중독 예방 교육’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옹진군은 오늘(8일) 백령면에서 드림스타트 아동을 대상으로 ‘스마트폰·인터넷 중독 예방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습니다.

교육은 인천스마트쉼센터와 연계해 인터넷·스마트폰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중독을 사전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습니다.

특히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면별 소그룹으로 2회에 걸쳐 교육을 진행하며 오는 6월까지 연평면과 영흥면에서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군 드림스타트는 아동의 전인적 발달 지원을 위한 서비스로 인터넷 중독 및 예방교육, 영양교육, 아동권리교육, 소방 및 안전교육, 학대 및 성폭력 예방교육 등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드림스타트 관계자는 “도서지역에 거주하는 아동들은 스마트기기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편이기 때문에 교육을 통해 올바른 미디어 사용 방법을 습관화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도시공사 5년 연속 흑자 기록…박인서 사장 “시민 신뢰와 지지 받는 인천 대표 공기업 될 것”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인천도시공사가 2003년 출범 이후 총 사업비 116조 원 규모의 자체·출자사업을 추진한 결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