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ease wait...

에버랜드, 100만송이 '장미축제' 17일 개막...다음달 16일까지
경기 / 사회 / 경제 홍성민 (hsm@ifm.kr) 작성일 : 2019-05-13, 수정일 : 2019-05-13
Print Friendly and PDF
5월을 맞아 에버랜드가 오는 17일부터 '장미 축제'를 개최한다.<사진=에버랜드 제공>
[ 경인방송 = 홍성민 기자 ]

 


에버랜드는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장미축제'를 엽니다.


올해로 35회째를 맞는 장미축제는 약 2만㎡(6천평) 규모의 장미원에 약 720종 100만 송이의 장미를 화려하게 선보입니다.


로지브라이드와 스위트드레스, 틸라이트 등 에버랜드가 자체 개발한 20종의 장미 신품종은 물론, 포트선라이트(영국), 뉴돈(미국), 나에마(프랑스) 등 세계 각국의 대표 장미를 만날 수 있습니다.


공연도 새롭게 선보입니다.


장미원 입구에서는 에버랜드에 놀러 온 대학생 컨셉의 연기자들이 신나는 음악에 맞춰 발레, 비보잉, 점핑스틸트 등 스트리트 댄스 대결을 펼치는 '스프링 업' 공연이 매일 2회씩 진행됩니다.


또한 매주 토요일에는 '사랑의 전령사' 컨셉으로 분장한 석고 마임 연기자들이 장미원 곳곳에 등장해 고객들에게 깜짝 퍼포먼스를 선보입니다.


 



홍성민 hsm@ifm.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