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재기창업자 (주)펄라이트세라텍·(주)허니비 2곳 선정
인천항만공사는 오늘(13일) 재기창업·재도전기업 지원 프로그램인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지원 사업 공모를 통해 선발된 2개 기업과 업무협약식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 재기창업자 (주)펄라이트세라텍·(주)허니비 2곳 선정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오늘(13일) 재기창업·재도전기업 지원 프로그램인 ‘인천항에서 다시 한 번’ 지원 사업 공모를 통해 선발된 2개 기업과 창업보육기관인 인천대 창업지원단 간 3자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에는 1년간 3천만원 규모의 신규 인력 채용, 창업 아이템 개발비용이 제공됩니다.

이 밖에도 인천대학교 송도 창업보육센터 입주, 분야별 인천항만공사 전문가 멘토링 서비스 등도 지원됩니다.

공모에 선정된 ‘펄라이트(화산재)를 이용한 불연 건축내외장재’ 개발사 ㈜펄라이트세라텍과 ‘의료분야 서비스디자인 및 콘텐츠 개발 프로세스 구축’ 사업 추진중인 허니비㈜는 인천대 창업지원단에 입주해 재창업 과정을 수행하게 됩니다.

안길섭 인천항만공사 일자리사회가치실장은 “재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창업·벤처기업이 재기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동구, ‘화도진축제’ 활성화 방안 주민의견 수렴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동구는 다음 달 30일까지 온라인 정책토론방에서 ‘화도진축제’ 활성화 방안을 위해 주민의 다양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