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중구, 주민참여예산제 洞으로 확대…시범동 동인천동·영종1동 선정
구는 동인천동과 영종1동이 2019년도 인천시 洞 계획형 주민참여예산 시범동으로 선정돼 추진단 발대식과 1차 주민참여예산학교를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중구청 제공>

중구, 주민참여예산제 洞으로 확대…시범동 동인천동·영종1동 선정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중구가 주민참여예산제도를 洞으로 확대 운영합니다.

구는 동인천동과 영종1동이 2019년도 인천시 洞 계획형 주민참여예산 시범동으로 선정돼 추진단 발대식과 1차 주민참여예산학교를 개최했다고 오늘(17일) 밝혔습니다.

洞 주민참여예산제 추진단은 2020년까지 생활 밀착형 사업을 발굴하고 1억원의 예산으로 발굴된 사업을 추진하는 활동을 펼치게 됩니다.

향후 추진단은 2차 교육과 토론회를 거쳐 주민총회를 실시해 주민투표로 추진사업을 결정하게 됩니다.

이진협 동인천동장은 “발대식을 계기로 동인천동 추진단의 적극적인 참여로 동 계획형 주민참여예산제가 내실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이광만 영종1동 추진단장은 “주민이 직접 제안하고, 숙의 공론화를 거쳐 주민이 함께 결정해 삶에 체감할 수 있는 많은 변화들을 이뤄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동구, ‘화도진축제’ 활성화 방안 주민의견 수렴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동구는 다음 달 30일까지 온라인 정책토론방에서 ‘화도진축제’ 활성화 방안을 위해 주민의 다양한 …